사이트링크 영역

유틸메뉴영역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english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글자가늘게보기
  • 글자굵게보기

서울시복지재단 seoul welfare foundation

주메뉴영역


알림마당,보도자료

제 목 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 정신장애인 참여하는 최초 야구대회 개최
작성자 경영기획실 작성일 2019-05-31 조회수 348
첨부

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 23일 정신장애인 참여하는 최초야구대회

- 23일 구의야구장에서 개최, 정신장애인 당사자들이 참여하는 최초의 야구대회

- 장애인의 날 맞아 정신장애인의 체육활동 및 지역사회 참여 기회 제공 취지

- 9개 기관 6팀 참가 예정선수 안전을 위해 티볼 스폰지 야구 형태로 진행

-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지원, LG·두산 ()프로야구선수 팬 사인회 등 부대행사도


서울시복지재단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이하 공익법센터’)23일 서울 광진구 구의야구장에서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와 함께 정신장애인 당사자가 참여하는 야구대회를 개최한다.

지난 320일 서울시복지재단과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취약계층의 건전한 여가 및 신체활동을 위한 야구대회를 개최를 지원하고, 취약계층 출신 선수의 법률자문을 필요한 경우 공익법센터가 이를 지원하는 내용의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야구대회에서는 정신장애인 시설이나 관련 단체를 이용하는 장애인 당사자들이 직접 선수로 뛸 예정이며, 9개 기관에서 6팀이 참가한다.


대회는 참가자들의 안전을 위해 티볼 스폰지 야구 형태로 진행된다.

야구대회는 참가자의 참여도를 최대화하기 위해 팀당 9명의 선수가 모두 순번대로 타석에 나서는 것을 1회로 하여, 매 경기당 2~3회 진행한다.


야구대회에서는 LG, 두산 ()프로야구선수의 팬 사인회 등 각종부대행사가 별도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상훈 공익법센터장(변호사)장애인이 지역사회에서 활동하는 과정에서 부딪히는 각종 법률문제가 주는 정신적인 긴장감이 상당하다면서 체육활동이 부족한 정신장애인들이 야구대회를 통해 그러한 긴장감을 다소나마 풀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는 서울시민들의 사회보장 분야 법률상담, 공익소송, 공익입법, 제도개선을 위해 서울시가 20144월 서울시복지재단 내에 설치했다. 현재 센터장을 포함한 변호사 5명과 사회복지사 3명 등 총 8명이 근무하고 있다. 마포구 공덕동 서울복지타운 내에 있으며, 대표상담번호는 1670-0121이다.

 

  

 

다음글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 6년여간 총 3만여 시민에 가계부채해법 상담
이전글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 찾동과 함께 1:1 찾아가는 금융상담